방문을 환영합니다.
단일배너
조회 수 256 추천 수 0 댓글 0

베트남·태국·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국가의 한국 인지도 높아져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외국 관광객이 한국 관광을 인지하고, 선호하는 정도가 6년 연속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관광 목적지로서 한국의 인지도와 선호도 등을 조사·분석한 '2019 한국관광 해외광고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효과 조사'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AKR20200413038000030_01_i_P4 (1).jpg

한국 관광 인지·선호도 6년 연속 상승

[관광공사 제공. 재판매·DB 금지]

이번 조사는 20개국 15~59세 남녀 1만2천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12월 17일부터 올해 1월 6일까지 온라인 설문을 통해 실시됐다.

조사 결과 한국 관광 인지도는 전년보다 1.1% 포인트 상승한 59.0%를, 선호도는 2.4%포인트 오른 61.9%를 각각 기록했다. 지난 2014년 이래 인지도와 선호도 모두 상승세를 보였다.

한국 관광을 인지하거나 선호하는 국가 순위에서는 베트남과 태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국가가 상위권을 차지했다.

특히 말레이시아는 인지도와 선호도가 전년 대비 각각 9.2%포인트, 5.0%포인트 올라 가장 큰 상승 폭을 보였다. 인지도와 선호도가 각각 5.7%포인트, 3.5%포인트 상승한 싱가포르가 뒤를 이었다.

응답자의 49.1%는 유튜브 등 온라인 동영상 채널을 통해 해외여행 체험기나 목적지 소개 영상을 시청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가별로는 인도네시아(75.5%), 태국(72.7%), 베트남(71.9%) 등의 순으로 시청 경험이 높았다.

영상 시청 후 의견을 묻는 말에는 '기분이 좋아진다'(81.6%), '소개된 장소에 가고 싶어진다'(80.6%) 등 긍정적 응답이 많았다.

관광공사 관계자는 "K팝 인기에 힘입은 한류의 정착과 더불어 밀레니얼 세대 등 젊은 관광 소비층을 겨냥한 정부의 디지털 홍보 노력이 주효했다"라고 설명했다.

 


  1. '코로나19 급증'에 두테르테 "계엄령 준하는 제한...

    18Apr
  2. 코로나19 동남아 최다 발생 필리핀 "봉쇄령 위반 ...

    18Apr
  3. 필리핀 코로나19 누적 확진 5천명 육박....사망자 300...

    18Apr
  4. 한국관광 인지·선호도 6년 연속 상승!! "한류 덕...

    13Apr
  5. 필리핀 코로나19 누적 확진 5천명 육박…사망자 300명 초과

    13Apr
  6. 필리핀, 봉쇄령 보름 연장 검토…대통령 요트도 격리시설로

    05Apr
  7. 필리핀 코로나19 검문소서 경찰 위협한 60대 사살

    05Apr
  8. 두테르테 "코로나19 봉쇄 기간 군경 생명 위협하...

    02Apr
  9. 위기의 필리핀 의료진…코로나19로 최소 12명 사망·테러...

    30Mar
  10. 필리핀 하루만에 코로나19 확진 272명 증가…사망자도 1...

    29Mar
  11. 봉쇄된 필리핀서 피어나는 동포애…생계난 교민에 생필...

    29Mar
  12. 필리핀 코로나19 확진 96명 증가…美와 군사훈련 취소(...

    27Mar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필리핀 뉴스